• 최종편집 2024-06-25(화)
 

산림청 산하 공공기관인 한국산림복지진흥원(원장 남태헌)은 전국에서 운영 및 조성 중인 산림복지시설 21개소를 대상으로 집중 안전점검을 실시한다고 7일 밝혔다.


baj610.jpg

 

진흥원은 정부의 ‘2024년 대한민국 안전 대전환’에 맞춰 지난 5월 13일부터 산림청 및 건축·산림 분야 기술사와 분야별 유관기관이 참여하는 합동 점검반을 구성하여 점검을 실시하고 있다.


이번 안전점검의 주요내용은 ▲여름철 풍수해 대비 산사태 위험 및 사면 안정화 점검 ▲건축, 토목, 기계, 전기, 소방 등 분야별 중점점검을 통한 위험요인을 발굴 및 개선 ▲산림복지시설의 시설물 안전관리 상태 점검 ▲국립김해숲체원 조성 현장 내 고소작업 시 추락·낙하 안전조치, 지하공간 조도 확보 등의 점검을 통해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있다.


또한 현장에 맞는 분야별 안전 점검표 활용 및 안전관리 인력 교차 점검을 통하여 점검의 실효성을 제고하고, 드론 및 스마트 진단기기 등의 첨단장비를 활용해 육안 점검 및 접근이 어려운 구역에 대한 안전성을 진단하는 등 정밀 안전점검을 실시한다.


 남태헌 원장은 “시설 내 유해·위험 요소들을 세밀하게 점검하고 신속한 보수 및 보강을 통해 여름철 집중호우 등 자연 재난에도 안전 사각지대가 없도록 빈틈없이 대비하겠다.”라면서 “이번 집중 안전점검을 통하여 올여름 성수기에 숲을 찾으시는 많은 국민들이 안전하게 산림복지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.”라고 말했다.


전체댓글 0

비밀번호 :
메일보내기닫기
기사제목
산림복지시설 21개소 대상, 집중 안전점검
보내는 분 이메일
받는 분 이메일